분류그룹

위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 > 취학률

취학률 0
최근갱신일 : 2022-09-06 (입력 예정일 : 2023-09-29)
그래프
통계표
~ 조회 행렬전환
정의
취학적령인구 중 취학자(학교교육을 받는 자)의 비율임. 교육단계별 취학연령은 유치원 만 3-5세, 초등학교 만 6-11세, 중학교 만 12-14세, 고등학교 만 15-17세, 고등교육기관 만 18-21세임.
해설
취학률은 교육기회의 충족 정도를 객관적으로 보여주는 대표적인 지표이다. 학습욕구는 인간의 기본적 욕구 가운데 하나이기 때문에 취학률이 높아지면 그만큼 국민의 기본적 욕구가 잘 충족되어 삶의 질이 개선되고 사회통합도 원활하게 이루어질 가능성이 크다. 아울러 취학률의 상승은 인적자본의 축적을 수반하기 때문에 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에도 큰 도움이 된다.
한국은 헌법에 규정된 바에 따라 1949년부터 초등의무교육을 실시하였으며, 1984년 교육법을 개정하여 의무교육을 중학교까지 확대하였다. 이와 더불어 1973년에 발표된 고교평준화 정책이 1980년대에 들어 전국적으로 확대 실시되면서 고등학교 취학률 또한 큰 폭으로 증가하였다. 이러한 노력으로 초․중등교육 취학률은 90%를 웃도는 완전취학 상태에 근접하게 되었다.

유치원 취원율은 2000년 26.2%에서 2022년 52.7%로 꾸준히 증가하였다. 유치원 취원율이 50% 내외에 그치는 것은 유아교육 수요의 상당 부분을 담당하고 있는 어린이집이 취원율 집계에서 제외되기 때문이다. 유치원 취원율의 증가는 학부모들 사이에서 조기교육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것과 관련이 있어 보인다. 초등학교 취학률은 2022년 현재 98.5%로 완전취학 상태에 근접해 있다. 중학교 취학률은 2000년 95.0%에서 2022년 98.2%로, 고등학교 취학률은 같은 기간 89.4%에서 94.5%로, 고등교육기관은 52.5%에서 71.9%로 증가했다.
초·중등학교와 고등학교의 경우 모두 성별 취학률 차이가 매우 적고, 고등교육기관은 남녀의 취학률 격차가 지속적으로 감소하다가 2015년부터 여자의 취학률이 더 높아지기 시작하였다. 2022년 현재 고등교육기관 취학률은 남자 70.0%, 여자 73.8%로 여자가 3.8% 포인트 높다.
한국 아동·청소년의 취학률은 국제적으로도 상당히 높은 편이다. 2020년 기준 5-14세 취학률은 97.8%, 15-19세 취학률은 86.2%, 20-29세 취학률은 28.1%로 선진국 수준에 도달해 있다.

관련용어
취학률
해당 연령에 속하는 취학적령 인구 중 재적학생수의 비율.
보조지표 및 국제통계
국제비교 : OECD 주요국의 연령집단별 취학률(년, 2010 ~ 2020)
서비스 만족도 조사
평가자정보
이름          
비밀번호   
평가내용
평점    0      
평가내용    0/50
평가하기
* 지표관련 질문은 [참여마당]-[묻고답하기] 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 제출한 평가내용을 수정을 원하시면, [여기]를 클릭하여 주세요.